박정현 대덕구청장, '일본정부 규탄 챌린지' 동참
박정현 대덕구청장, '일본정부 규탄 챌린지' 동참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9.08.13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정부는 평화와 화합을 위협하는 부당한 경제보복을 즉각 중단하라!"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13일 구청사 내 광복절 기념 현수막을 배경으로 ‘1일 1인 일본 규탄 챌린지’ 릴레이에 동참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 일본정부 규탄 챌린지 동참
박정현 대덕구청장, 일본정부 규탄 챌린지 동참

박 청장은 ‘일본정부는 부당한 경제보복 조치를 철회하라’는 메시지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 서 “우리는 일본국민을 규탄하는 것이 아니다”며 “평화와 화합을 위협하고 있는 일본정부는 부당한 경제보복을 중단해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이날 규탄 릴레이가 열린 대덕구 청사 앞 벽면에는 구가 지난 11일 제74주년 광복절을 기념하기 위해 ‘빛을 되찿은 그날, 잊지 말아야 할 우리의 역사입니다.’라는 문구가 들어간 가로 15m, 세로 5m 크기의 대형 현수막이 걸려 있었다.

이와 함께 대덕구의 각 동도 대형태극기 걸기, 태극기거리 조성, 태극기 직접 그려보기 등 주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행사 등을 기획, 추진하며 최근 일본정부의 경제보복과 관련해 광복절의 의미를 새롭게 되새기는 시간 등을 가지고 있다고 구 관계자는 밝혔다.

한편 이번 챌린지는 일본정부의 수출규제 및 경제보복에 대한 메시지를 SNS에 게시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되며 전국 각 지자체로 확산되고 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 지목으로 챌린지에 동참한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다음 참여자로 황인호 대전동구청장과 김종천 대전시의장을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