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롬종합복지센터, 카페·서점·반찬가게 등 신설
새롬종합복지센터, 카페·서점·반찬가게 등 신설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1.14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시장 이춘희) 새롬종합복지센터가 기능개선 사업을 마치고 더 편리하고 쾌적한 모습으로 문을 열었다.

새롬종합복지센터
새롬종합복지센터

새롬종합복지센터는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기능개선 사업을 추진, 내부 인테리어를 개선하고 카페, 서점 및 반찬가게를 신설했다.

이 사업은 2019년 복권기금위원회 지원 사업에 선정됨에 따른 것으로, 복권기금을 활용한 5억 99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이번 사업으로 센터 내부에 주민들이 쉴 수 있는 휴게공간이 대거 확충돼 지역 주민들의 소통과 화합을 위한 쉼터로 탈바꿈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센터 내 서점, 카페 및 반찬가게에 노인 및 저소득층을 우선 채용해 자립을 위한 근로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상호 복지정책과장은 “새롬종합복지센터는 한곳에서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이자 주민들이 함께 소통하고 어울리는 사랑방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