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세종시장 “코로나19 고통 분담” 4개월간 급여 30% 기부
이춘희 세종시장 “코로나19 고통 분담” 4개월간 급여 30% 기부
  • 최형순·이성현 기자
  • 승인 2020.03.2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시청 전 직원 자발적 성금 모금 운동 전개

이춘희 세종시장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과 소상공인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4개월간 급여의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키로 했다.

코로나19 관련 브리핑하는 이춘희 세종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 시장은 24일 “최근 코로나19로 지역 소상공인은 물론 시민 모두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각계각층의 급여 기부 릴레이가 어려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이같이 밝혔다.

대통령과 장·차관급 이상 고위 공무원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민 고통을 분담하고자 급여를 반납하기로 한 결정 이 시장도 동참한 것.

이 시장은 “이번 결정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청 공직자 기부 행렬의 마중물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 취약계층 지원과 지역 경제 살리기에 전 공직자가 온 힘을 다해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시는 공직자 기부 행렬의 일환으로 31일까지 전 직원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 운동을 추진한다.

앞서 시는 구내식당 휴무일수 확대, 성과상여금 및 맞춤형복지포인트 조기집행, 확진자 방문식당 전 직원 이용 독려 등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