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 지원
세종시,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 지원
  • 최형순·이성현 기자
  • 승인 2020.07.30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가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세종시청
세종시청

주유소 휘발유 등에서 발생하는 유증기에는 오존을 생성하는 전구물질인 휘발성유기화합물이 많이 포함돼 있어 노출 시 오존과 미세먼지를 발생시켜 인체에 해를 끼친다.

시에 따르면 올해 4월 대기관리권역의 대기환경 개선에 관한 특별법 시행으로 세종이 대기관리권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연간 휘발유 판매량이 300㎥ 이상인 주유소는 유증기 회수설비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시는 561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비의 40∼50%를 지원할 예정으로 지원 한도는 주유소 한 곳당 최대 1000만 원까지다.

​대상은 지난해 기준 연간 휘발유 판매량이 2000㎥ 미만인 주유소이며 회수설비 설치가 빠른 곳부터 선정·지원한다.

​유증기 회수시설 설치를 희망하는 주유소는 오는 8월 7일까지 시 환경정책과(세종시 호려울로 19)로 우편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www.sejong.go.kr) 공고/고시를 참고하거나 세종시 콜센터(☎ 044-12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