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수 의원, 기후위기대응 정책 비대면 포럼 개최
이명수 의원, 기후위기대응 정책 비대면 포럼 개최
  • 김거수 기자
  • 승인 2020.08.10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이명수 의원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미래통합당 이명수 의원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미래통합당 이명수 의원이 지난 7일 기후위기대응 생태계 선진화 정책 비대면 포럼과 글로벌 카파콘 개막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의원이 통합당 우애자 대전시의원과 함께 주최한 이번 행사는 제1주제 발표를 한 김종욱 더한힘리더십연구원장이 ‘기후변화에 따른 생태계 변화와 대응 방안’, 이정훈 ㈜기후적응미래행동 대표가 ‘기후적응 생태계 창의적 비대면 대회’ 제안 등 순으로 이어졌다.

또한 서지원 대전 서구의원이 ‘대전시 서구 기후변화 정책추진’에 관해 발표했으며, 박철용 동구의원이 현재 준비하고 있는 ‘환경교육지원조례 제정’ 발표순으로 진행되었다.

끝으로 클라이테이너 제1호 임다현 학생(동아대방송과)이 ‘내가 쓸 것은 내가 생산’이라는 슬로건으로 2020 글로벌 카파콘 개막식 비전 선포를 낭독했다.

이명수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전 세계가 추진하고 있는 녹색뉴딜정책이 기대만큼 큰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는데, 이번 기후정책위원회 포럼에서는 월드컵이나 올림픽과 같은 스포츠산업 생태계처럼 시장 논리에 따른 기후생태계 활성화대회 문화를 만들자는 제안이 매우 의미있는 액션플랜 발상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우애자 의원은 “코로나-19가 아무리 무서워도 기후변화에 대한 행동과 대응을 더는 미룰 수 없는 만큼, 기후 행동대응으로 민·관·군·경 산·학·연단 남녀노소가 참여해 미래 청소년들에게 아름다운 지구, 살기 좋은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들어나가야 한다”며 강력한 대응책 마련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