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음]시집 '사색예감' 저자 김홍주 시인 별세
[부음]시집 '사색예감' 저자 김홍주 시인 별세
  • 충청뉴스
  • 승인 2021.02.03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집 『사색예감』의 저자 김홍주 시인이 3일 오후 12시 30분 별세했다. 향년 52세.

故 김홍주 작가
故 김홍주 작가

대전을 대표하는 여성작가인 김 시인은 (주)충청뉴스 자회사인 아우라북스에서 출판한 그림시집 『사색예감』을 집필했다.

시집 『사색예감』에 수록된 ‘가고없는 길’, ‘나의 마음이 나에게 말을 건다’ 등의 작품은 문단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시인은 오랜 투병기간에도 집필활동을 계속해 여성작가 최초로 장편소설 『삼국지 : 영웅들의 이야기』를 집필해 왔다.

『삼국지 : 영웅들의 이야기』의 집필을 마무리해가던 중 병세가 악화돼, 2년간 투병 생활을 끝으로 세상을 등지게 됐다.

발인은 4일이고, 금산군 복수면에 소재한 평화공원에서 영면에 들어간다.

한편 고 김 시인은 서울에서 태어나 동국대, 워싱톤침례신학대 등에서 수학했다. 산문과 운문 모두에 통달했고, 그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는 등 다재다능한 능력을 발휘했다.

故 김홍주 작가 집필 시집 '사색예감'
故 김홍주 작가 집필 시집 '사색예감'

김 시인의 작품인 사색예감은 다음주 2쇄 초판 출간을 앞두고 있어 고인에 대한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청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