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세종소식
세종시 공영자전거 '뉴어울링' 더 편리해졌다!전국최초 사물인터넷 기반..14일부터 배치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8.08.13 09:16
  • 댓글 0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4일부터 스마트 공영자전거 ‘뉴어울링’서비스를 개시한다.

뉴어울링

뉴어울링은 전국 최초로 사물인터넷(IoT)을 접목, 자전거의 위치정보(GPS)를 파악해 스마트폰 앱으로 일반자전거 거치대에서 대여·반납이 가능하다.

기존 어울링은 고정 대여소(72개소)에서만 대여·반납이 가능했으나, 뉴어울링은 일반거치대(약 400개소)를 이용하여 대여·반납하므로 훨씬 편리해졌다.

기존 어울링이 무겁고 이용 절차가 복잡했던 반면, 뉴어울링은 무게가 5Kg정도 가볍고 절차가 간소화됐다. 스마트폰 앱으로 회원가입 및 결제가 가능하고 이용 시간도 24시간으로 확대됐다.

뉴어울링을 이용하려면 우선 스마트폰 앱(어울링 공영자전거)을 설치해야 한다. 회원 가입 및 결제를 완료하고 가까운 대여소를 찾아 빌리고자 하는 자전거에 부착된 QR 코드를 찍기만 하면 대여가 가능하다.

반납 또한 가까운 대여소에서 잠금장치를 잠그고 반납 버튼을 누르면 된다.

14일 뉴어울링 270대 배치를 시작으로 8월말까지 470대를 추가하여 8월중에 총 740대를 배치할 예정이다. 또 12월 말까지 280대를 추가 구매해 올해 총 1,020대를 확충할 계획이다.

올해 건설지역에서 시범운영 후 내년에는 조치원읍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김보현 도로과장은 “뉴어울링 보급으로 시민들이 더 편리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권역별 수리센터 지정, 전기 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 공영전기자전거 도입 등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겠다” 고 말했다.

최형순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