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 확진자 하루새 9명···총 55명
대전 코로나 확진자 하루새 9명···총 55명
  • 김용우 기자
  • 승인 2020.06.17 0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확진자 접촉자 무더기 감염...방역당국 비상

16일 대전에서 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데 이어 저녁 10시경 추가로 5명이 발생했다. 이로써 대전 누적 확진자는 모두 55명으로 늘었다. 하루새 9명의 무더기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지역감염 우려와 함께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코로나19 방역수칙
코로나19 방역수칙

대전시는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들은 우선 자가격리 조치하고 방문시설 등은 소독을 완료했거나 조치 중에 있다. 확진자(47·48·49·50) 동선 관련정보는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51번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이다. 그는 47번(독립교회 목사) 접촉자로 파악됐다.

52~55번 확진자는 49번(괴정동 다단계판매시설 등 방문) 접촉자로, 52번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60대 여성, 53번 확진자는 유성구에 거주하는 50대 여성, 54번 확진자는 유성구에 거주하는 50대 남성, 55번 확진자는 세종시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으로 확인됐다.

이날 저녁 추가된 확진자들은 충남대학교병원 등 입원 조치 예정이며 시는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동선과 접촉자 등을 확인 후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대전시는 17일 오전 10시 50~55 확진자들에 대한 조사결과를 브리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